계절이 바뀔 때, 혹은 기분전환을 하고 싶을 때 할 수 있는 이미지 변신 방법으로 뭐가 좋을까요?


바로 '염색'입니다.


그러나 막상 나에게 어울리는 컬러를 찾지 못해 실패하는 경우도 많은데요. 


2017 올해의 트렌드 컬러를 통해 나만의 매력을 살려 줄 헤어 염색 컬러를 지금 바로 알아보아요~!








미국색채연구소인 팬톤(Pantone)이 선정한 ‘2017 올해의 컬러’ 중 하나인 ‘플레임’은 오렌지 컬러로 화사한 소녀 이미지를 연출할 수 있는 컬러입니다!


피부톤이 노랗거나 하얗고 투명한 분들이 플레임 색상으로 염색을 하면 더욱 사랑스러운 이미지를 강조할 수 있어요. 단, 피부톤이 붉은 분들은 피하는 게 좋습니다~.


오렌지 톤의 ‘플레임’은 특히 봄과 잘 어울리는 컬러로 귀엽고 발랄한 느낌을 강조하는데요. 오렌지빛이 도는 컬러는 골드와 핑크 색상과 잘 어울리니 옷 혹은 액세서리를 선택하실 때 참고하세요!


이 컬러로 염색한 대표적인 연예인으로는 배우 ‘유인나’가 있습니다. 그녀의 여성스러우면서 청순한 느낌이 잘 조화되어 따뜻한 봄을 떠올리게 하는데요. 본격적인 여름이 다가오기 전에 얼마남지 않은 봄을 더 즐기고 싶다면 플레임 색상으로 염색하는 것을 추천! 








베이지 컬러의 ‘헤이즐넛’ 색상은 너무 과하지 않고 은은하면서 고급스러운 컬러예요. 따뜻하고 편안한 느낌을 주면서 인상을 부드럽게 만들어주는 헤이즐넛 색상은 청순하고 깨끗한 이미지에 잘 어울리는데요.


살짝 붉거나 하얀 톤의 피부를 가진 분들에게 더 잘 어울리는 색상이에요. 특히 핑크색 계열과 잘 조화가 되기 때문에 메이크업 시 핑크 계열의 하이라이트를 이용한다면 신비로운 이미지를 연출할 수 있답니다.


대표적인 연예인으로는 러블리한 매력의 ‘정유미’가 있는데요. 헤이즐넛 색상은 어떤 톤과도 매치가 잘되고, 메이크업도 자연스럽게 소화할 수 있는 색상이기 때문에 많은 셀럽이 찾는 색이라는 사실! 


그러나 얼굴이 노랗거나 어두운 톤을 가진 분들은 얼굴이 헤어보다 어두운 느낌이 날 수 있으므로 때문에 피하는 것이 좋을 것 같네요.








팬톤이 선정한 ‘2017 올해의 컬러’로 선정된 ‘그리너리’는 자연에서 영감을 받은 색으로, ‘새로운 시작과 자연보호’를 의미해요. 걸그룹 EXID의 ‘하니’가 그리너리로 염색해 많은 이슈를 불러오기도 했는데요. 이 색상은 전체 염색보다 요즘 유행하는 ‘옴브레’와 ‘하이라이트’, ‘그라데이션’ 기법으로 많이 활용됩니다.


그리너리는 상대방에게 중성적인 이미지를 줄 수 있는데요. 피부톤이 하얗고 이목구비가 뚜렷한 분들에게 어울리기 때문에, 개성을 뽐내고 싶다면 그리너리고 염색하는 것을 추천해요. 또한 그리너리 색상이 피부의 붉은 톤을 보정해주는 효과가 있기 때문에, 홍조 때문에 고민인 분들은 그리너리로 염색하셔서 자체 포샵 효과를 누려보세요~.


단, 피부톤이 어둡고 노란 계열이라면 단점을 부각할 수 있다고 하니 피하는 것이 좋겠죠? 








팬톤이 선정한 ‘2017 올해의 컬러’로 중 블루 계열이 세 가지나 선택되었습니다! 그중 하나인 데님 블루는 블루와 실버가 함께 감도는 컬러로, 쿨톤 계열의 두 가지 색상의 혼합으로 시크한 이미지를 강조할 수 있는데요.


이 색상을 염색한 대표적인 연예인으로는 섹시 디바 ‘이효리’가 있습니다. 그녀의 당당하고 섹시한 이미지와 데님 블루의 시크한 이미지의 콜라보레이션 효과는 많은 사람의 시선을 사로잡을 정도로 매력적입니다. 


데님 블루 컬러는 피부톤이 쿨톤인 분들에게는 BEST 컬러인데요. 전체 염색보다 그라데이션이나 투톤으로 활용하는 것이 더욱 시크한 이미지를 강조할 수 있어요~.






지금까지 2017 올해의 트렌드 컬러를 소개해드렸습니다! 헤어 컬러에 따라 장점을 돋보이게 하거나, 단점을 부각할 수 있기 때문에 본인의 피부 톤과 이미지에 맞는 컬러 선택이 중요한데요. 본인의 장점을 살릴 수 있는 헤어 컬러로 올해의 트렌드를 이끌어 가는 트렌드세터로 거듭나시길 바랄게요~.







댓글을 달아 주세요

goTop